인천 중구, 둘째아부터 출산장려금 지원
인천 중구, 둘째아부터 출산장려금 지원
  • 이서인 기자
  • 승인 2019.12.10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둘째 100만원, 셋째 300만원, 넷째 이상 500만원

[인천투데이 이서인 기자] 인천 중구(구청장 홍인성)는 내년부터 둘째아 이상 출산장려금 지원을 확대한다고 10일 밝혔다.

중구청(사진제공 중구)
인천 중구청사.(사진제공 중구)

중구는 둘째는 1인당 100만 원, 셋째는 300만 원을 일시금으로 지급하고, 넷째 이상은 첫 달 200만 원 지급 후 3개월 동안 100만 원씩 총 500만 원을 분할 지급할 계획이다.

지원 요건은 출생일 기준 부모가 한 명이상 중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2020년 1월 1일 이후 출생아다. 관할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 출생 후 90일 안에 신청하면 된다. 단, 중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부모의 거주기간이 12개월 미만인 경우에는 12개월이 경과한 날부터 지원 대상이 된다.

현재 중구는 셋째아 이상 가정에 월 10만 원씩 2년간 다자녀 양육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