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 11공구 아파트부지 공시가 이하 분양' 허위문자 퍼져
'송도 11공구 아파트부지 공시가 이하 분양' 허위문자 퍼져
  • 김현철 기자
  • 승인 2019.06.27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경제청 "헐값에 매각하는 일 결코 없다" 주의당부

[인천투데이 김현철 기자] 최근 송도국제도시 11공구 아파트 부지를 공시지가 이하로 분양한다는 문자가 급속히 퍼지고 있다. 이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27일 공시지가 이하 분양은 허위정보라고 밝혔다.

문자는 ‘공가 이하 토지매매’라는 제목으로 송도국제도시 번지(송도동 543등 4필지)를 구체적으로 거론하며, 계약금, 용역비 등 준비 절차를 거쳐 인천경제특구청에서 계약하면 된다는 내용이다.

최근 들어 '공가이하 토지매매'를 제목으로 하는 문자가 돌고 있다.(사진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송도 11공구는 현재 도로 등 기반시설이 없다. 경제청인 11공구 일대를 세계 최대 바이오클러스터 단지로 조성하기 위해 개발계획을 변경하고 있다.

경제청에 따르면 이 같은 변경계획이 마무리되는 대로 도로 등 기반시설공사에 들어가 오는 2021년이 이후에나 아파트 부지 등을 일반인에게 공급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제청 관계자는 “최근 들어 관련한 사실여부를 묻는 확인 전화가 수 차례 오고 있다”라며 “아파트 부지는 일반 공개경쟁으로 매각할 것이며, 특정업체 등에 헐값에 파는 일은 결코 없으니 거짓정보에 현혹되는 일이 없도록 유의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관련해 문의사항이나 궁금한 점은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기획정책과(032-453-7142~5)로 전화하면 알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