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의회, ‘코로나19’ 긴급 추경 임시회 개최
인천시의회, ‘코로나19’ 긴급 추경 임시회 개최
  • 김현철 기자
  • 승인 2020.03.23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생안정 위해 적극적인 추경”

[인천투데이 김현철 기자] 인천시의회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이달 말 긴급 추가경정 예산안 편성을 위한 임시회를 연다.

인천시의회는 23일 의장단‧상임위원장단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대응과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등을 반영한 추경 예산안 심의를 위한 임시회 개최에 합의했다.(사진제공 인천시의회)

인천시의회는 23일 의장단‧상임위원장단 회의를 열고 ‘코로나19’ 대응과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 등을 반영한 추경 예산안 심의를 위한 임시회 개최에 합의했다.

이 같은 결정으로 당초 5월로 예정됐던 첫 추경 임시회는 이달 말 개최 된다. ‘코로나19’ 사태로 긴급한 예산 편성 사유가 발생해 2개월 앞당겨지는 셈이다.

이번에 개최하는 임시회에선 신속예산 편성으로 ‘코로나19’ 대응과 소상공인‧기업 경영활동 지원 사업, 취약계층 지원확대, 유‧초등의 긴급 돌봄 사업지원과 학사일정 조정에 따른 추경 예산안을 심의‧의결할 전망이다.

이용범 인천시의회 의장은 “지난 금융 위기 때보다 더 심각한 상황이라는 인식으로, 민생안정 방안 마련을 위해 그 어느 때보다 유례없이 적극적인 추경 예산안을 편성해야 한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