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송도, 2년 연속 유엔기후변화협약 개최
인천 송도, 2년 연속 유엔기후변화협약 개최
  • 조연주 기자
  • 승인 2020.02.27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9일부터 7월 3일까지
“기후변화 담론의 장 되길”

[인천투데이 조연주 기자]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에서 2020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적응주간 국제회의가 2년 연속으로 열린다. 

‘2019 유엔기후변화협약(UNFCCC) 적응주간’ 국제회의 장면. (제공 인천시)

인천시는 환경부 공모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개최지 유치에 성공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회의는 6월 29일부터 7월 3일까지 5일 간 송도컨벤시아에서 열리며, 100여 개국 정부 대표와 국제기구 전문가 600여 명이 참여한다.

국제회의는 기후변화에 대한 국제적인 관심을 높이기 위해 매년 열리고 있다. 행사 기간에는 기후변화 문제 해결 모색과 국가와 UNFCCC 간의 업무협력 논의 등이 이뤄진다.

시는 “이번 회의를 통해 기후변화 담론의 장이 형성·확장되길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번 회의는 환경부가 주최하고, UNFCCC와 인천광역시,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국가기후변화적응센터가 공동 주관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