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코로나 19로 다중이용시설 전면 폐쇄
인천 중구, 코로나 19로 다중이용시설 전면 폐쇄
  • 조연주 기자
  • 승인 2020.02.24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체육센터, 체육시설, 보훈회관 휴관조치

[인천투데이 조연주 기자] 인천 중구가 지난 23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중이용시설 전면 폐쇄를 결정했다.

중구청(사진제공 중구)
중구청(사진제공 중구)

중구는 정부가 코로나19 대응 위기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단계로 격상함에 따라 중구국민체육센터, 중구보훈회관을 휴관조치하고 축구장, 풋살장, 게이트볼장, 농구장을 전면 폐쇄했다고 24일 밝혔다.

이어 월디 연안 테니스장과 족구장, 고엽나무골 다목적구장, 영종국제도시 테니스장, 영종동 게이트볼장, 공원 내 운동시설을 모두 폐쇄 조치했다고 덧붙였다.

구는 공원 내 집회와 행사도 제한하기로 결정했다. 폐쇄 기한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