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백령도 거주 코로나19 의심 환자, 음성 판정
인천 백령도 거주 코로나19 의심 환자, 음성 판정
  • 이보렴 기자
  • 승인 2020.02.20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9일 대구 방문 후 발열증상 보여 검사 실시

[인천투데이 이보렴 기자] 인천 옹진군 백령도에 거주하는 대구 방문 코로나19 의심 환자가 음성판정을 받았다.

인천시는 대구시 수성구를 방문한 후 발열증상을 보인 의심 환자 A씨가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판정을 받았다고 20일 오후 밝혔다.

A씨는 백령도 거주자로 대중교통을 이용해 지난 19일 대구를 방문한 후 귀가했다. A씨는 KTX를 타고 동대구역에서 광명역으로 이동한 후 택시를 타고 인천항여객터미널에 도착했다.

이날 오후 1시 여객선에 승선해 백령도에 귀가했다. A씨는 대구를 다녀온 직후 저녁부터 발열증상이 있어 옹진군보건소로 이동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시는 A씨가 코로나19 검사를 받자, 체류시설과 백령도 선착장 주변에 대한 방역을 실시했다.

시 보건의료정책과 감염병대응팀 담당자는 “옹진군보건소로부터 음성판정이 나왔다고 좀 전에 보고를 받았다”고 말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영증 예방수칙(출처 인천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영증 예방수칙(출처 인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