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SK, 창단 20주년 맞아 ‘로고 교체’
인천SK, 창단 20주년 맞아 ‘로고 교체’
  • 김현철 기자
  • 승인 2020.01.20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굵은 고딕체 사용해 역동적 이미지 강조

[인천투데이 김현철 기자] 인천SK 와이번스가 창단 20주년을 맞아 새로운 CI(Corporate Identity)를 발표했다.

새로운 로고를 인쇄한 유니폼을 입은 선수들(왼쪽부터 한동민, 이재원, 박종훈, 문승원) (사진제공 SK와이번스)

인천SK는 2000년 창단 시엔 화이트-블루 색을 기반으로 한 CI를 사용했다. 이후 2006년 모기업인 SK그룹의 CI가 변경되며 레드-오렌지 색을 배경으로 한 CI를 사용했다.

15년 만에 변경하는 이번 CI는 ‘스무살의 와이번스’를 기념해 크게 성정하고 팬, 사회와 함께하고자 하는 구단의 의지를 담았다.

CI 중 와이번스(Wyverns)의 양 끝 알파벳 글자인 ‘W’와 ‘S’의 각은 와이번스 비상을 상징하며, 굵은 고딕체를 기반으로 한 로고를 사용해 역동적인 이미지를 강조했다.

특히 로고 우측 하단의 곡선은 와이번스로 하나되는 팬과 사회를 시각화해 ‘스포테인먼트’, ‘희망더하기’ 등 야구로 팬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고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려는 구단 의지를 추가했다.

변경 한 CI는 유니폼과 다양한 구단 상품에 모두 적용된다. 홈‧원정 유니폼은 기존 흰색과 밝은 회색 바탕에 바뀐 CI를 삽입해 감각적인 세련미를 더했으며, 선수들의 강인함과 열정을 상징했던 붉은 유니폼 역시 새로운 CI와 함께 재출시 된다.

흰색과 밝은 회색 유니폼은 붉은 생상 모자와 짝을 이루고, 인천‧군‧붉은 유니폼은 검은 모자와 짝을 이룬다.

그 외 로고가 인쇄된 공, 달력, 다이어리 등 구단 상품은 2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구단 공식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한다. 유니폼은 시즌 개막에 맞춰 온라인 쇼핑몰과 오프라인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창단 20주년을 맞아 인천SK와이번스가 새로운 CI를 발표했다.(자료제공 SK와이번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