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인천SK 와이번스, 김강민과 FA계약 체결
[오피셜] 인천SK 와이번스, 김강민과 FA계약 체결
  • 김현철 기자
  • 승인 2020.01.13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 총액 10억 원

[인천투데이 김현철 기자] 인천SK 와이번스가 김강민 선수와 2년 총액 10억 원에 FA계약을 체결했다.

인천SK는 13일 1+1년 총액 10억 원이며, 계약금 1억 원에 연봉 3억 5000만 원, 옵션 2억 원(연 1억 원)이 포함된 계약이라고 밝혔다.

인천SK가 김강민 선수(오른쪽)와 FA계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 SK와이번스)

개인 2번째 FA계약을 모두 인천SK와 체결한 김강민은 사실상 인천SK 원팀맨으로 남게됐다. 김강민은 2001년 신인드래프트 2차 2라운드로 팀에 입단 후 19년 간 SK와이번스 외야를 책임졌다.

김강민은 강한 어깨와 뛰어난 타구 판단, 결정적 순간에 한방을 터뜨리는 등 ‘짐승강민’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팬들의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 시즌까지 KBO 통산 1521경기에 출전해 타율 0.277, 1259안타, 111홈런, 577타점, 679득점, 196도루 등을 기록하고 있다.

계약을 마친 김강민은 “FA 계약을 마무리해 홀가분하다. SK와이번스에서 선수생활을 마무리할 수 있게 해준 구단에 감사하다”라며 “계약을 일찍 마무리하고 싶었으나 생각보다 늦어져 팬 여러분께 죄송하다. 시즌 준비를 철저히해 올해 좋은 성적을 거두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이어 “고참으로도 팀을 잘 이끌 수 있게 솔선수범하겠다. 항상 응원해주신 팬들에게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손차훈 SK와이번스 단장은 “김강민이 기량은 물론 베테랑으로 헌신이 팀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후배들을 잘 이끌어줄 것을 기대한다”고 계약 배경을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