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도·영종·청라 공원에 조명 설치, 연말연시 분위기 ‘물씬’
송도·영종·청라 공원에 조명 설치, 연말연시 분위기 ‘물씬’
  • 이서인 기자
  • 승인 2019.12.24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라·송도는 1월 말까지, 영종은 2월 말까지 운영

[인천투데이 이서인 기자] 연말연시를 맞아 송도·영종·청라지역 공원 곳곳에 크리스마스 트리 등 야간 조명시설이 설치돼 멋진 야경을 연출하고 있다.

청라지역 공원에 설치된 야간 조명시설.(사진제공 인천경제청)
청라지역 공원에 설치된 야간 조명시설.(사진제공 인천경제청)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최근 송도 센트럴파크 UN광장에 5m 높이의 크리스마스 트리를 설치하는 등 송도·영종·청라지역 공원 4곳에 야간 조명 시설을 설치했다고 24일 밝혔다.

또한, 영종 씨사이드파크 하늘구름광장 출입로 100m 구간 무지개 조형물과 왕벚나무 12그루에는 야간 조명을 설치했다. 아울러 청라호수공원과 청라1호문화공원에는 눈사람과 원뿔모양의 LED 조명시설을 설치했다.

설치한 야간 조명시설은 일몰부터 일출까지 켜져있으며 청라·송도는 1월 말까지, 영종은 2월 말까지 운영한다.

인천경제청 관계자는 “연말연시를 맞아 시민들에게 설렘을 주는 야간 조명시설을 설치했다”며 “다가오는 새해에도 인천경제자유구역청 발전과 더불어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가 되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청라지역 공원에 설치된 야간 조명시설.(사진제공 인천경제청)
청라지역 공원에 설치된 야간 조명시설.(사진제공 인천경제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