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특사경, 대형음식점 집중 단속 나서
인천시 특사경, 대형음식점 집중 단속 나서
  • 조연주 기자
  • 승인 2019.12.23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23일부터 1월 17일까지 호텔뷔페 등 40곳 단속 예정

[인천투데이 조연주 기자] 인천시 특별사법경찰이 23일부터 내년 1월 17일까지 호텔 뷔페 등 대형음식점 집중 단속에 나선다. 

시는 연말연시를 맞아 송년회·신년회 모임으로 이용객이 많아지는 대형음식점 40곳의 위생관리 상태와 원산지 표시 등을 집중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주요 단속내용은 위생관리 상태 전반과 농·축·수산물의 원산지 표시 위반행위 등으로 ▲무신고 업소 제조 불량 재료 사용 ▲유통기한 경과 제품 사용 ▲원료보관실·조리실 청결 상태 ▲냉동·냉장실 운영 상태 등이다. 

시는 단속결과 부적합 제품은 압류·폐기하고 위반자를 입건 수사 후 검찰에 송치하거나 관할 행정기관에 행정처분을 의뢰하는 등 엄중 조치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