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외국인종합지원센터, ‘한국문화 체험의 날’ 행사 개최
인천외국인종합지원센터, ‘한국문화 체험의 날’ 행사 개최
  • 박길상 기자
  • 승인 2019.12.03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투데이 박길상 기자] 인천외국인종합지원센터는 3일 한국어교실 수강생 등 외국인을 대상으로 한국문화 체험의 날 행사를 미추홀전통음식문화연구원과 월미공원 등에서 개최했다.

중국ㆍ베트남ㆍ러시아ㆍ필리핀 등 다양한 국적의 외국인 30여 명이 참가했으며, 참가자들은 한국 대표 음식이라 할 수 있는 김치와 찜닭을 직접 만들어보고 시식했다. 또한 전통 의복을 체험하고 월미공원 내 한국 전통공원 등을 둘러보며 한국문화 이해도를 높였다.

베트남 레티프엉 씨는 “한국에 거주한 지 조금 됐는데 이렇게 직접 한국 음식을 만들어본 것은 처음이다”라며 “직접 만들어서 그런지 더 맛있게 느껴졌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 인천에 거주하는 외국인 수는 약 11만 5720명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