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무벡스(주), 청라 물류자동화 R&D센터 준공
현대무벡스(주), 청라 물류자동화 R&D센터 준공
  • 김갑봉 기자
  • 승인 2019.11.28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류자동화시스템 ‘컨설팅ㆍ설계ㆍ제작ㆍ관리’ 종합서비스 제공

[인천투데이 김갑봉 기자] 현대무벡스(주)가 28일 청라국제도시에 물류자동화 연구개발센터(R&D)센터를 준공했다고 밝혔다. 현대무벡스는 착공 8개월 만에 연구개발센터를 준공했다.

준공식에는 박남춘 인천시장과 이원재 인천경제청장,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현대그룹 계열사 임직원 등 관계자들이 참석해 청라 R&D센터 준공을 축하했다.

현대무벡스는 약 220억 원을 투자해 청라지구 인천하이테크파크(IHP) 도시첨단산업단지(청라동 205-3번지)에 물류자동화시스템 R&D센터를 준공했다. 규모는 6691㎡이다.

현대무벡스 청라 연구개발센터
현대무벡스 청라 연구개발센터

현대무벡스(주)는 현대엘리베이터가 기업분할로 설립한 회사다. 현대엘리베이터 물류자동화사업부가 지난 2017년 7월 기업 분할로 현대무벡스가 설립됐고, 지난해 현대그룹 내 ICT 회사인 현대유엔아이와 합병했다.

현대무벡스는 국내 지하철 승강장 스크린도어(PSD, Platform Screen Doors) 시장의 50%를 점유하고 있는 업체로, ‘물류자동화 엔지니어링과 PSD 분야’에서 10여 년간 우수업체 지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다.

현대무벡스 청라 R&D센터는 산업분야에 물류자동화 시스템 컨설팅, 물류자동화 시스템 개발, 자동화시스템 설계와 제작, 유지보수 등 물류자동화에 필요한 종합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인천경제청은 현대무벡스 청라 R&D센터 준공으로 산업단지 내 협력업체와 산업 생태계 구축, 신규 고용 창출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박남춘 시장은 “청라시티타워가 첫 삽을 뜨는 등 청라의 현안들이 하나하나 풀려나가고 있다. 현대무벡스의 R&D센터 준공은 청라 개발을 이끄는 또 하나의 견인차가 될 것”이라며 “청라국제도시가 더욱 발전할 수 있게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