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변호사회 봉사단, ‘사랑의 연탄배달’
인천변호사회 봉사단, ‘사랑의 연탄배달’
  • 김현철 기자
  • 승인 2019.10.2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투데이 김현철 기자] 인천지역 변호사들이 지역주민을 위해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인천지방변호사회 소속 봉사단 '그린나래'가 지난 19일 소외이웃을 위한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진행했다.(사진제공 인천지방변호사회)
인천지방변호사회 소속 봉사단 '그린나래'가 지난 19일 소외이웃을 위한 연탄배달 봉사활동을 진행했다.(사진제공 인천지방변호사회)

인천지방변호사회(회장 이종린) 봉사단 ‘그린나래’는 인천사랑전문직단체협의회에서 19일 진행한 ‘사랑의 연탄배달 행사’를 함께했다.

‘그린나래’ 소속회원들은 이날 오후2시부터 협의회 소속 인천의사협회‧인천치과의사협회‧인천건축사회 봉사단 등 봉사자들과 함께 숭의1‧3동 일원 20가구에 연탄‧쌀‧라면 등을 배달했다.

이종린 인천지방변호사회 회장은 “생활에 직접 관계된 생필품을 나누는 봉사로 지역주민에게 따뜻함을 전했다는 사실에 큰 의미가 있다”고 행사취지를 설명한 후 “앞으로도 다양한 봉사 단체들과 관심이 필요한 여러 이웃을 실질적으로 도울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그린나래는 지난 2017년 7월 창단한 인천지방변호사회 소속 봉사단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