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서구노인복지관, 국무총리 표창 수상
인천 서구노인복지관, 국무총리 표창 수상
  • 장호영 기자
  • 승인 2019.10.08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노인 복지 증진에 기여’

[인천투데이 장호영 기자] 인천 서구노인복지관(서구시설관리공단 운영)이 23회 노인의 날을 맞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인천 서구노인복지관 직원들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고 기념 촬영을 했다.(사진제공 서구)
인천 서구노인복지관 직원들이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하고 기념 촬영을 했다.(사진제공 서구)

서구노인복지관은 최근 서구지역의 노인 복지 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8일 밝혔다.

복지관은 그동안 노인사회참여활동 지원, 독거노인 사회안전망 구축, 적극적인 공유자원 개발, 베이비부머의 성공적인 노후 준비를 위한 프로그램 모형 개발, 한·중 노인복지모델과 문화교류 사업 추진 등 노인복지 실천의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온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이에 앞서 복지관은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 보건복지부 사회복지기관 평가에서 4회 연속 A등급 우수기관 선정, 2016년 사랑의열매 지역사회 분야 금상, 2018년 노인복지 우수 프로그램 공모전 우수상 등 다수 수상을 했다.

김남기 서구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복지관을 아끼는 서구 어르신들 덕분에 뜻 깊은 상을 수상하게 됐다” 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을 위한 복지서비스 향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서구노인복지관은 1997년 5월 개관해 노인 평생교육·사회활동지원·경로당여가문화보급·독거노인 안전망구축·푸드뱅크 등 다양한 복지사업을 진행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