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평구, 당정협의회 개최... 예산확보 총력
부평구, 당정협의회 개최... 예산확보 총력
  • 이종선 기자
  • 승인 2019.09.10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10일 이틀간, 주요사업·지역현안 관련 논의

[인천투데이 이종선 기자] 인천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9~10일 이틀에 걸쳐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과 당정협의회를 열고 내년도 주요사업에 대한 예산확보와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논의했다.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9일·10일 이틀에 걸쳐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과 당정협의회를 열고 내년도 주요사업에 대한 예산확보와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논의했다.(사진제공 부평구청)
부평구(구청장 차준택)가 9일·10일 이틀에 걸쳐 더불어민주당, 자유한국당과 당정협의회를 열고 내년도 주요사업에 대한 예산확보와 지역현안 해결을 위해 논의했다.(사진제공 부평구)

지난 9일 홍영표(부평을)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과 부평지역 시·구의원과 당직자 등 23명이, 10일에는 정유섭(부평갑)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을 비롯한 구의원과 당직자 등 18명이 부평구 간부공무원과 부평구청 중회의실에서 당정협의회를 진행했다.

구는 ▲도시재생 뉴딜사업 ▲굴포천 생태하천 복원 ▲부평 남부권역 체육센터와 노인문화센터, 도로 개설 ▲문화도시 조성 ▲장기미집행 공원·녹지 조성 등, 주요 역점사업에 대한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또 ▲캠프마켓 오염토양 정화 ▲3보급단 미군부대 이전부지 활용 ▲삼산동 특고압 지중선로 설치에 따른 갈등 등의 현안사항을 논의했다.

이 외에도 청년활동공간 ‘유유기지’ 구축, 중소기업 혁신성장밸리 조성, 비디오기반 쇼핑플랫폼 구축 등의 경제관련 사항과 2020년부터 본격적으로 실시하는 주민자치회 운영에 대해서도 의견을 교환했다.

차준택 구청장은 “2020년도 사업을 추진하고 주민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국·시비 지원을 적극 요청한다”며 “더 나은 부평을 만들기 위해 당정이 더욱 소통하고 발전적인 관계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