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참여예산ㆍ퀴어축제 비중 있게 다루길”
“주민참여예산ㆍ퀴어축제 비중 있게 다루길”
  • 정양지 기자
  • 승인 2019.08.29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기 인천투데이 지면평가위원회 9차 회의

[인천투데이 정양지 기자] 제7기 인천투데이 지면평가위원회 9차 회의가 8월 27일 오후 6시 30분 본사 회의실에서 열렸다. 이날 회의에는 민경은(인천여성회) 위원장과 맹수현(청소년인권복지샌터 내일)ㆍ박영숙(인천시아파트연합회)ㆍ장재만(인천평화복지연대) 위원이 참석해 통권 789~796호 지면을 평가했다.

위원들은 청소년ㆍ청년ㆍ여성ㆍ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주민참여예산 추진과 8월 31일 열리는 인천퀴어문화축제 등을 심층 취재ㆍ보도할 것을 주문했다. 아래는 위원들의 평가와 주문 사항을 정리한 것이다.

제7기 인천투데이 지면평가위원회 9차 회의가 지난 27일 본사 회의실에서 열렸다.
제7기 인천투데이 지면평가위원회 9차 회의가 8월 27일 본사 회의실에서 열렸다.

맹수현 = 얼마 전 인천시 주민참여예산 시 계획형 청소년 분야 총회가 열렸는데, 청소년들로 구성된 추진단이 직접 제안사업 토론과 투표를 진행했다. 청소년들이 몇 달간 애쓴 결과물이기에 비중 있게 다뤘으면 한다. 청소년 이슈를 취재한 기사도 많아졌으면 좋겠다.

민경은 = 지난번 광복절을 앞두고 남동구 백범로에 걸린 ‘NO 아베 현수막’을 남동구가 말도 없이 철거해 논란이 됐는데, 이를 다룬 사설이 내 마음을 대변하는 것 같아 좋았다.

조민경 연수구의원 인터뷰 기사를 잘 읽었다. 여성 정치인이나 여성 관련 정책이 더 많이 소개됐으면 한다. 또, 주민참여예산 여성 분야 추진단이 9월에 총회를 여는데, 시민들에게 많이 알려졌으면 좋겠다.

장재만 = 주민참여예산 분과별 토론회 내용을 자세히 보도해서 좋았다. 좀 더 다양한 주민참여예산을 다뤘으면 한다. 예를 들어 시 계획형과 함께 동 계획형 주민참여예산도 있는데, 구별 진행 상황을 알고 싶다. 시교육청 예산 편성도 궁금하다.

제2회 인천퀴어문화축제(8월 31일, 부평역광장 일대)가 얼마 남지 않았다. 행사 취재도 좋지만, 한 발짝 더 들어가 성소수자들의 삶을 조명하면 어떨까. 인천에서 성소수자로 살아가는 사람들 혹은 성소수자 부모의 이야기를 다뤘으면 좋겠다.

‘부평구 삼산동 특고압 반대’나 ‘동구 수소연료전지 발전소 철회’ 등 주민들의 투쟁이 장기화되고 있는데, 시간이 흐를수록 다른 사람들에게 점점 잊혀가기 마련이다. 이들의 투쟁을 매번 기사로 다룰 수는 없어도 중간 중간에 짚었으면 한다.

박영숙 = 인천 지역화폐 ‘e음카드’ 캐시백 제한 발표 이후 카드에 적립된 캐시를 사용하지 않으면 소멸된다는 유언비어가 돌아다녔다. 이런 오해를 확실하게 짚고 넘어갔으면 좋겠다. 또, 부평미군기지(캠프마켓) 문제도 자세히 다뤘으면 좋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