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구, 인천 최초 ‘맛집 정보안내시스템’ 구축
서구, 인천 최초 ‘맛집 정보안내시스템’ 구축
  • 장호영 기자
  • 승인 2019.08.14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숙박시설 등 정보도 안내

[인천투데이 장호영 기자] 서구(구청장 이재현)가 인천지역 기초자치단체 최초로 맛집 정보가 담긴 무인안내시스템을 구축·운영한다.

서구가 14일 오전 경인아라뱃길 시천나루 남측전망대 앞에서 맛집 정보안내시스템 제막식과 시연회를 하고 있다.(사진제공 서구)
서구가 14일 오전 경인아라뱃길 시천나루 남측전망대 앞에서 맛집 정보안내시스템 제막식과 시연회를 하고 있다.(사진제공 서구)

구는 무인정보안내시스템에 음식점과 숙박시설 등의 정보를 접목한 신개념 ‘맛집 정보안내시스템(키오스크)’을 구축하고 경인아라뱃길 시천나루 남측전망대 앞에서 14일 오전 제막식과 시연회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남측전망대 외 정서진 아라타워 1층에도 키오스크가 1대 더 설치됐다.

키오스크는 서구를 방문하는 관광객이 지역의 음식점과 숙박시설을 더 많이 이용하게 할 효과적인 방법을 고민하던 이재현 구청장의 고민에서 출발했다.

기존 키오스크는 주변 정보 안내, 판매시설 내의 점포 위치안내 등 단순한 정보제공에 그쳤지만, 이번에 설치된 키오스크는 관내 우수 음식점, 우수 숙박시설 뿐 아니라, 구 홈페이지와 연계돼 각 종 문화체육행사 안내, 식품 정보 등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 시스템은 49인치(124㎝) 대형 터치식 모니터를 통해 음식점을 초성 만으로도 검색할 수 있고, 한식·중식·일식 등 업태별로, 북부·중부·서부·남부 등 위치별로 검색할 수 있다.

또한, 서구 음식문화 특화거리에 위치한 음식점을 소개하고 있으며 네이버 플레이스와 연계해 포털사이트에 등록된 음식점도 찾을 수 있다. 특히, 원하는 음식점을 터치할 경우 웨이파인더(Way-finder)라는 길 찾기 기능으로 현재 위치에서 찾아가는 방향을 표시해줘 편리하다.

변주영 부구청장은 “서구를 방문하는 나들이객이 ‘맛집 정보안내시스템’을 통해 관내 음식점과 숙박시설을 이용하도록 유도하고, 문화체육행사를 알려 서구의 미래비전인 문화관광 도시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현재 계획 중인 정서진에서 청라와 검단을 연결하는 자전거길과 주민의 이용도가 높은 공공시설에 키오스크를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