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항만공사-인하대, ‘인천항 기술교류 및 공동연구’ 협약
인천항만공사-인하대, ‘인천항 기술교류 및 공동연구’ 협약
  • 이종선 기자
  • 승인 2019.08.13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 공동연구 체계 구축, 연구 멘토링 파견 등 연구 활성화

[인천투데이 이종선 기자] 인천항만공사는 13일 인하대와 ‘인천항 기술교류와 공동연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인천항 해양공동연구 시스템을 성공적으로 구축하고 상호 간 기술을 교류할 것을 다짐했다.

인천항만공사는 13일 오전 공사 5층 대회의실에서 인하대와 ‘인천항 기술교류와 공동연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는 13일 오전 공사 5층 대회의실에서 인하대와 ‘인천항 기술교류와 공동연구를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사진제공·인천항만공사)

이번 업무협약으로 항만 공기업과 해양과학 분야에 전문성을 가진 지역대학이 장점을 살려 산학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또한 ‘인천항 해양 공동연구 체계 구축’ 등, 지속가능한 협업모델을 구축해 혁신성장 연구사업을 창출하고 연구 멘토링을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공사는 해양과학 분야 경험과 전문성을 가진 임직원을 인하대에 파견하고, 공동 연구과제에 직접 참여해 인천항 해양연구를 현장에서 지원할 계획이다. 이로써 해양과학에 대한 내부역량도 향상할 것으로 보고 있다.

인천항만공사 남봉현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 체결로 항만 공기업과 해양분야 전문성을 보유한 지역대학 간 지속가능한 협업모델을 구축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앞으로 인천항의 혁신성장 연구사업을 창출하고 연구 멘토링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