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제청,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 국무총리 표창
인천경제청,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 국무총리 표창
  • 김현철 기자
  • 승인 2019.08.07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투데이 김현철 기자]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이 웹서비스 중인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가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고 7일 밝혔다.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사진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
‘인천경제자유구역(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사진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청)

경제청은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9년 스마트 국토엑스포’ 행사에서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의 우수성과 활용성이 인정돼 국가공간정보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했다.

이 서비스는 웹사이트(http://3dgis.ifez.go.kr)에 접속하면 별도 프로그램 설치 없이 세계 어디서나 PC‧모바일 기기 등을 이용해 송도‧영종‧청라국제도시의 현재와 과거 11년 모습을 볼 수 있다.

경제청 주요 업무인 투자유치에 중요한 설명과 홍보를 위해 항공사진, 3D모델링, 항공-VR 등 공간정보를 입체적으로 제공한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는 경관‧건축위원회 개최 시 입체적인 3차원 모델링 지원으로 신축하는 건물 등에 대한 오류를 사전 점검할 수 있으며, 시민들에게는 내 집 주변 지어지는 건물의 높이, 일조권, 가시권 등 정보를 제공하는 역할도 한다.

이 서비스는 2017년 1월 오픈한 이후 65개국 15만 여명이 이용하고 있으며, 국내 각 지자체 공간정보업무 담당자들의 벤치마킹 장소로 자리 잡았다.

경제청 관계자는 “매년 ‘IFEZ 3차원 공간정보서비스’의 3D, 2D, 항공-VR 자료를 업데이트해 IFEZ의 투자유치와 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