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수구, ‘케이푸드스퀘어’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연수구, ‘케이푸드스퀘어’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 김갑봉 기자
  • 승인 2019.06.12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음식과 문화ㆍ예술 융복합 플랫폼 구축 목적

[인천투데이 김갑봉 기자] 인천 연수구(구청장 고남석)가 케이 팝(K-Pop) 등 한류 열풍을 고려해 한국 음식과 문화ㆍ예술을 결합한 융ㆍ복합 음식문화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연수구 글로벌 케이푸드(K-FOOD)스퀘어’ 건립 기본 구상 타당성 조사 용역에 착수했다.

연수구(고남석 구청장, 사진 가운데) 케이푸드스퀘어 건립 타당성 조사 용역 착수 보고회.
연수구는 12일 오후 케이푸드스퀘어 건립 타당성 조사 용역업체와 구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연구용역 범위는 관내 건립 가능 지역 환경ㆍ입지 여건 분석과 관련 법규 검토, 타당성 조사, 파급 효과, 거버넌스 구축 계획안 등을 포함한다. 구체적 연구 과제는 ▲전시 관람 ▲체험교육 ▲판매ㆍ유통 ▲창업 공유 ▲축제문화 ▲학술연구 등이 가능한 음식ㆍ문화ㆍ예술ㆍ관광 융복합 플랫폼 구축이다.

용역업체는 올 10월까지 케이푸드스퀘어 건립 기본계획안 마련과 경제성ㆍ정책성 분석, 사업 운영계획 수립, 사례 분석, 창업 프로그램ㆍ미래음식산업 콘텐츠 개발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설훈구 부경대학교 교수를 책임연구관으로 해서 정점석 미술감독 등이 연구용역에 참여한다. 중간보고회는 8월에 열릴 예정이다.

연수구는 “푸드테크 시대를 맞아 음식문화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는 전략을 수립하고 창의력과 문화경험을 제공하는 음식문화산업 융복합 플랫폼 구축의 파급 효과 등을 분석할 계획이다”라고 밝혓다.

또한 “한국 음식 고유의 기술력과 문화ㆍ예술을 융합한 국내 최초 음식문화 공간 조성으로 한국 음식 관광 활성화와 더불어 한국 음식 문화의 가치를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고남석 구청장은 “우리 고유의 음식문화 공간을 조성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나아가 한식 문화의 경쟁력 확보와 관광 중심 도시의 위상을 세워갈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폭넓은 의견 수렴으로 심도 있는 타당성 조사가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