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의회 장애인편의시설 ‘있으나 마나’
구 의회 장애인편의시설 ‘있으나 마나’
  • 이승희
  • 승인 2004.11.28 14: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각장애인을 위해 설치돼 있는 구의회 건물 안내시설물이 무용지물로 방치돼 있다.
구의회 현관 출입문 밖에는 점자표시로 의회 건물을 안내하는 시각장애인용 조형물이 설치돼 있다.
그러나 현관 출입문과 떨어져 건물 구석에 세워져 있으며, 그 앞에 화분이 놓여 있어 시각장애인이 편의시설까지 접근하는 것조차 어려운 실정이다.
또한 시각장애인이 경비원이나 의회 직원의 도움을 받을 수 있도록 안내시설물에 설치돼 있는 호출 단추가 고장난 상태로 방치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