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형 도시재생사업 ‘더불어마을 희망지’ 공모
인천형 도시재생사업 ‘더불어마을 희망지’ 공모
  • 김강현 기자
  • 승인 2019.02.08 13: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비구역 해제지역ㆍ노후 저층 주거지 등 대상
구역별 최대 8500만원 지원
더불어마을 희망지 사업 공모 일정
더불어마을 희망지 사업 공모 일정

인천시가 인천형 도시재생 사업인 ‘더불어마을 희망지 사업’ 대상 구역 선정을 위해 주민제안서 공모를 3월 6일까지 진행한다.

공모 대상은 정비구역 해제지역과 노후 저층 주거지 밀집지역(5만㎡ 이내)이다. 주민역량 강화, 주민공동체 형성으로 인천형 도시재생 사업인 ‘더불어마을’을 준비하는 단계의 사업이다.

사업 초기부터 주민이 직접 참여해 스스로 마을계획을 수립하고 지역 맞춤형 사업을 발굴해 원도심에 희망을 불어넣는 것이 이 사업의 목적이다. 지난해 구역 5개가 더불어 마을, 구역 2개가 도시재생뉴딜 사업으로 선정돼 재생사업이 추진 중이며, 올해에도 5개 정도 구역을 선정할 예정이다.

사업에 선정되면 구역별로 최대 85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하며, 주민공동체 형성과 소통을 위한 현장 거점공간과 전문가인 총괄계획가와 마을활동가를 지원한다.

시는 또, 도시재생, 주민공동체 활성화, 주민역량 강화 분야 전문지식과 인적 기반을 보유한 지원 단체를 주민모임과 연계해 사업 실효성을 높일 계획이다.

공모 신청은 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의 안내문을 확인하고 신청서류를 작성해 해당 자치구ㆍ군의 사업 담당부서에 제출하면 된다. 3월 중 서면심사와 현장심사 거쳐 최종 사업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원도심의 정비구역 해제지역 관리와 노후 저층 주거지 개선을 위해 ‘더불어마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며, 정주여건 개선과 지역경제ㆍ마을공동체 활성화 등으로 원도심에 새로운 희망을 불어넣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