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들이 만든 2색(色) 연극
배우들이 만든 2색(色) 연극
  • 이승희 기자
  • 승인 2018.07.08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립극단 기획 ‘배우열전’
13~15일, 인천문화예술회관
인천시립극단 기획공연 ‘배우열전’
인천시립극단 기획공연 ‘배우열전’

인천시립극단(예술감독 강량원)이 특별한 무대를 준비했다. 시립극단 배우들이 연기부터 제작까지 공연의 모든 것을 스스로 준비하는 ‘배우열전’이다. 오는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인천문화예술회관 소공연장에서 이들의 에너지와 예술세계를 만날 수 있다.

이번 무대에선 두 편의 작품을 선보인다. 첫 번째 작품은 오일영 작가의 ‘재주 많은 삼형제’로 시립극단 배우 최진영이 연출했다. 허 참봉의 세 아들이 이웃마을 이 대감의 딸과 혼인하기 위해 서로 재주를 겨루는 내용으로, 재주가 출중한 사람보다 남을 위할 줄 아는 사람에게 하늘이 감동하고 복을 내려준다는 ‘착한’ 연극이다. 재즈 밴드가 직접 음악을 연주하고 배우들이 신나고 기발한 춤과 노래로 엮어낸다.

이어지는 작품은 최원종 작, 배우 김문정 연출의 ‘헤비메탈 걸스’다. 정리해고 명단에 오른 여자 네 명이 사장의 취미인 헤비메탈을 배우는 과정에서 일어나는 ‘헤비메탈 입문기’를 그렸다. 실제 드러머와 기타리스트의 멋진 연주와 배우들의 보컬이 연기와 함께 어우러진다. 답답한 현실에서 벗어나 여름날 시원한 소나기 같은 헤비메탈 음악과 함께 소리치고 노래 부르며 가슴 후련한 해방감을 느낄 수 있다.

시립극단 관계자는 “큰 규모의 공연에서는 맛볼 수 없는 아기자기하고 경쾌한 소품의 참맛을 즐길 수 있는 ‘배우열전’은 관객들에게 특별하고도 유쾌한 경험을 선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공연은 초등학생 이상 관람할 수 있고, 관람료는 없다.(문의ㆍ032-420-2790)